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
사이트맵 검색하기

철도소식 KRiC NEWS

  • home
  • 철도소식
  • 철도뉴스

철도뉴스

이 정보 좋아요 추가 0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밴드에 공유 즐겨찾기(북마크) 추가 현재페이지 인쇄

  • 제목부산교통공사, 자산 활용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
  • 출처레일뉴스
  • 등록일2021.01.14
  • 첨부파일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
부산교통공사, 자산 활용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
- 소유 토지 전수조사 실시로 재산 활용 가치 높여
- 매각가능 토지 36필지(3,826.3㎡), 임대가능 토지 29필지(490㎡) 발굴

부산교통공사(사장 이종국)는 지난해 4월부터 12월까지 공사가 보유하고 있는 전체 토지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했다고 13일 밝혔다.

그동안 공사는 도시철도 건설에 따른 재산대장 신규 등재를 위한 조사나 미활용 유휴부지 대상 현장조사 등 필요에 따라 부분적인 실태조사를 실시해 왔으며, 소유 토지 787필지(1,346,242.6㎡) 및 구분지상권 설정 400필지(136,866.2㎡)와 그 주변 토지까지 조사를 실시한 것은 공사 설립이후 이번이 처음이다.

이번 조사는 공사 재산관리대장, 토지대장 및 등기부등본 등 관련 자료를 토대로‘기초조사’를 실시한 뒤 필지별로 현장을 직접 확인하는 ‘현장조사’와 미활용 토지에 대한 처리방안을 검토하는 ‘보완조사’등 3단계에 걸쳐 진행했다.

조사결과 미등재 토지 20필지(2,134㎡)를 발굴하여 재산관리대장에 추가하고, 공사지가 기준으로 16억원에 달하는 매각가능 토지 36필지 (3,826.3㎡)와 사유지 진입로로 임대가 가능한 토지 29필지(490㎡)를 발굴하는 성과를 거뒀다.

매각가능 토지에 대해서는 보유 적합여부를 따져 순차적으로 매각할 계획이며, 사유지 진입로 토지에 대해서도 각 구청과 긴밀히 협의하여 도로점용료와 중복되지 않도록 임대료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공사는 이번 일제조사를 통해 발굴된 토지 매각과 임대 수익 창출을 통해 도시철도 승객급감 및 부대수익 감소 등 코로나19로 인한 재정위기 극복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.

이종국 부산교통공사 사장은 “효율적인 재산관리와 재정건전성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재산실태조사를 실시하고, 재산활용 활성화를 통해 수익을 증대함으로써 도시철도 적자 가중으로 인한 시민 부담을 줄여나가겠다”고 밝혔다.

정창환 기자 jungunam@hanmail.net
[출처 : 레일뉴스(http://www.itrailnews.co.kr/)]

목록